참고양이

튀는 모래를 줄이는 방법

★[보린이큰엄마]님 글 : 코일매트를 깔아준다.★

위 사진처럼 원래 타올을 깔아뒀었는데요..

첨엔 괜찮은 듯 하더니 나중엔 보린이가 긁구 뜯구 하다보니 타올위에 털렸던 모래가 다시 튀구..

결정적인건 요놈의 발톱 덕에 타올의 올이 다 빠져나와 며칠만에 흉측하게 타올이 변해버린다는거죠.. 보린이 발톱두 위험하구..

그래서 결국..

큰맘먹고 여러님들이 쓰신다는 인조 잔디(혹은 패드)를 저희도 쓰기로 했답니다^^

마침 동대문에 볼일이 있어서 거기서 구입을 했는데요..

을지로 3가 쯤에서 동대문까지 그 사이에 여러 상가가 정말 많더라구요..

제가 물건을 구입한 인조잔디를 파는곳, 장판, 기능성 도어, 변기 등등..

와와.. 입이 떠억^^(참고로 저는 부산 촌사람^^;;)

암튼 이리 저리 둘러보다가 물건이 많아보이는 상가루 들어갔는데요../

거기 아저씨께 냥이의 모래가 어쩌구 저쩌구..

이렇게 말씀을 드렸더니..

"아..모래만 잘 잡아주면 되겠네..한번 빠지면 절대 안나오고, 별달리 청소 할 필요없이 한번씩 털어주면 되고?"

"네에~ 그런거 주세요~"

그렇게 아저씨께서 추천해주신 제품이 바로 이것~!!!!!

흔히 아는 인조 잔디보다 훨씬 모래를 잘 잡아주구요..

엎어서 툭툭 털지 않는 한 옆으로 밀치고 다녀도 모래가 떨어지지 않는다는..

정말 장담해요~

한달넘게 사용했는데 바닥에 모래. 찾아볼수가 없게 됐답니다^^

그럼 그 제품 구경해보실까요~~~!

바로 이겁니다~!!!

실리콘이 이리저리 얽힌 업소용 신발에 묻은 흙털기 제품~!!

보린이가 앉아 있는 사진~ 실리콘이라 폭신폭신 해서 앉아서 노는것도 좋아하더라구요..

어떨땐 스크래치 처럼 쓰기도 하는데.

아직 뜯겨진 올 하나도 없구요^^

얽혀 있으니까 모래는 얽힌 사이 깊숙히 있어서 냥이 발에 묻지도 않는답니다^^

요놈의 형태를 더 보기 위한 클로즈업 사진~

좀더 가까이..

코일매트라고 하더군요. ^^

 

마지막으로 화장실 앞에 깔아놓은 모습..

크기가 3뼘*5뼘 쫘악 펼친 크기쯤이라..

화장실 중 큰사이즈라는 리첼 후드형을 패드 위에 올려두 저만큼이나 여유가 있네요^^

사진을 유심히 보시며 크기를 상상하시면 될듯^^

아~ 그리고 가장 중요한 가격~!!!

가격은 아저씨가 만원에 주셨구요./.

좀 깍아주신 가격인지 더 부르신 가격인진 모르겠지만 그쯤 보시면 될듯^^

색상은 제가 기억나는건 회색, 초록색, 갈색(사진에서 보시는^^), 빨간색, 파란색으로 종류가 다양하구요///

제가 추천드린 이 제품말고도 다양한 종류의 발 털개 제품이 있으니 찬찬히 둘러보시구 고르심이 어떠실지^^

"어서오세요" "감사합니다"의 다양한 문구도 새겨져 있으니 취향에 따라 고르는 것도 좋을듯 하네요^^

그럼 저렴하고 간편한 업소용 발털개 제품으로 우리 모두 모래없는 깨끗한 방을 만들어봐요~~

 

 

 

-[보린이 큰엄마]님께서 올려주신 글입니다.

 

 

 

 

보고된 부작용

- 한번 끼어들어간 모래는 잘 빠지지 않기 때문에 빨래줄에 널어놓고 막대로 탁탁 때려서 빼야 한다는군요.

- 모래가 발판에 끼이면 아예 발판 위에 쉬해버리는 녀석들도 있다고 합니다.

- 인조잔디나 코일매트를 싫어하는 아이들은, 화장실에 들어갈때나 나올때 후울쩍 뛰어 발털이를 뛰어넘어 버리려 하다가 모래를 더 많이 흘리기도 한다는군요.

 

 

● [adagger] 님께서 올려주신 정보 : 코일매트 구입처 ●

 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

코일매트 인터넷 쇼핑몰

운영자님께 메일로 문의해보니,

안녕하세요.
이매트코리아입니다.
코일매트 가격은 다음과 같습니다.

120 * 180 50,000원
90 * 120 24,000원
60 * 90 13,000원
50 * 80 11,000원

택배비 별도입니다.

모래를 잡아주는 깔판으로 사용하신다는 것은 모래위에 깔아놓는 것을 의미하나요.
그렇게 사용하셔도 문제는 없을 것 같네요.

주문은 전화, 팩스, 메일 등을 통해서 하시면 되고 저희 계좌번호로 입금하시면 입금확인 후 배송해 드립니다.
배송료는 5,000원 정도 될 것 같습니다.

대량구매의 경우는 따로 상담이 필요하오니 연락을 주시기 바랍니다.
주문량에 따라 할인여부를 판단해야 하거든요. 배송료도 달라질 수 있습니다.

T. 02-992-0933
F. 02-992-6678

jh@ematkorea.com

감사합니다. 라고 답변이 왔습니다;

대량구매할 경우 할인이 가능하니 같은 지역에 사시는 분끼리 주문하셔서 구입하는 것도 괜찮을것 같군요

하지만 확실히 직접 구입하는 것보다는 훨씬 손해네요

가능하면 직접 구입하시는것이 좋을듯 싶습니다^-^


그럼 고양이와 행복하세요

아, 사이트는 http://www.ematkorea.com/입니다.

 

 

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

◆ [별이~*]님의 정보 : 골판상자와 발털이로 동선조절 ◆

안녕하세요? 운영자님..^^
저는 노리아빠이구요..
저번에 자유글에 올렸던 모래 튀지 않는 화장실이요.
한달 가까이 사용해보면서 느낀점을 알려드리려고 합니다.
성격에 맞지 않다면 죄송하구염..ㅠ.ㅠ
일단 효과 대만족입니다.
음..튀는 양을 비교해본다면요.
코일매트만 깔았을 때 :: 하루 세번 청소(해변 수준 ㅡ.ㅡ)
박스와 코일매트를 동시에 썼을 때 :: 하루 두번 청소;
새로 만든 화장실을 썼을 때 :: 모래가 거의 없을정도!!

이렇게 결과가 났다는거 알려드릴께요..^^;
어떤분이 거묘한테는 좀 불가능하겠다고 하셨었는데요.
제가 거기에 대해서 생각을 해봤거든요.
입구의 크기를 좀 키우고 박스의 크기와 화장실의 크기.
그러니깐..규모만 좀 넓히면 충분히 효과 보실 수 있을
거라고 믿습니다..
가장 핵심은 바로!
화장실에 들어갈 때까지 디귿자 코스를 거쳐야 한다는점이죠..^^

아래의 글은 자유글에 올렸던 내용이구요.
수정한 내용은 없습니다.

그럼 저는 이만..줄일께요..^^
안녕하세요? ^^
두번 째로 글 올립니다.
저희 냥이가 볼을 본 후 하도 펄쩍펄쩍 뛰어나오는 바람에
온 방안이 모래로 뒤범벅이 되는데요.

몇번의 시행착오끝에 모래가 거의 튀지 않는 화장실을
만들어봤습니다.

비용은 13000원 소요되었으며
준비물은 박스와 코일매트와 적당한 크기의 대야 그리고 칼,
냉장고 선반(혹은 박스 윗부분을 덮을 수 있는거)이면 끝!! ^^

그림으로 첨부합니다.
도움되시길 바랍니다..^^


참고로 화장실 바로 밑에 인조쟌디를 깔아주시면 빈틈으로
모래가 다 들어가버리기때문에 아가냥이들이 떨어진 모래를
주어먹는걸 방지할 수가 있습니다.. ^^

 

 

요건 은이가 한번 그려본 그림이구요.. ^^;

 

 

 

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

♥ [미야꽁] 님의 개조후기입니다. ♥

 ..


도움이 되지 않을 수도 있지만 나름대로의 경험담을 올리는 것도 괜찮을듯해서요..


저희집은 둘째가 들어오고부터 모래가 장난 아니게 튑니다.
첫째 녀석은 움직이는 걸 싫어해서 매트 하나 깔아주고 불편함 없이 지냈는데
작은 넘은 벼룩처럼.. 때로는 총알처럼 튀어다니니...
거기다.. 두 녀석 이상 키우시는 분들이라면 아시듯이
덩달아 같이 술래잡기도 아닌 것이 우다다거리니 정말 감당이 안 되더라구요.
퇴근하고 집에 들어가면 바닥에 모래가... 마치 모래사장에 들어선 기분이 들 정돕니다.
결국... 화장실 리모델링을 감행했죠.


원래는 이런 식으로 매트만 앞에 깔아뒀습니다.







저런다고 완벽하게 모래가 잡히는 건 아니지만..
적어도 모래 사장.. 기분까지는 아니었죠.


지금은 이런 모양입니다.



정말 별 거 아니죠? ^^ㆀ
집에 택배로 온 박스가 넘쳐 나지만
저 매트에 맞는 크기가 없어서 미루고 있었는데
얼마전에 펫시티에서 온 게 딱 좋더라구요.
가장자리쪽이 살짝 남지만 몰랑몰랑한 매트기질을 이용해 대충 끼워맞췄습니다.


솔직히 저런다고 방안의 모래가 아주 많이 줄어든 건 아니예요.
하지만 적어도 저 낮은 턱을 뛰는 순간 모래가 좀 더 떨어져나올테고
또 지난 번에는 베란다 자체도 너무 너무 지저분하게 모래가 날렸거든요.
근데 지금은 저 주변이 훨씬 깨끗해졌습니다.
제가 신경써야할 곳이 좀 줄었다는데 의의를 두고 만족중입니다.


우다다가 심한 아이들 경우는..
화장실 입구를 벽쪽으로 해놓고 기역자로 꺽어서 들어가는 것도 좋은 방법 같아요.
저 아는 분은 그렇게 해놓으셨다는데.. 나름대로 효과적이라더군요.
저도 좀더 써보다가 그 담번에는 그 구조로 돌려놔보려구요.


이상은 리모델링 후기였습니다

 

 

 

새로운 아이디어 및 이용후기는 공지/건의란으로~

  • subtitle
  • font
  • coversize
  • nocover
  • coverimage
  • cover mp4
  • cover webm
  • 별점
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.
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.
    0
검색어 입력
전체검색, 사이트 전체를 검색합니다.